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과대평가된 영화 1위, ‘아바타’…흥행작들 줄줄이 선정 ‘굴욕’

‘과대평가된 영화 1위’ [사진 중앙포토]


영화 ‘아바타’가 과대평가된 영화 1위에 선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매체 워치모조는 지난 11일(현지시간) “과대평가된 영화 10선”이라는 제목의 동영상을 게재, 이 동영상에서 ‘아바타’가 과대평가된 영화 1위에 꼽혔다.

‘아바타’는 지난 2009년 개봉한 제임스 카메론 감독의 작품으로 개봉 당시 3D 영상의 혁명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국내에서도 1,300만이라는 경이로운 숫자의 관객을 동원한 바 있다.

2위에는 안소니 밍겔라 감독의 ‘잉글리쉬 페이션트’가 뽑혔으며 3위는 폴 해기스 감독의 ‘크래쉬', 4위는 존 매든 감독의 ‘셰익스피어 인 러브’, 5위는 톰 후퍼 감독의 ‘레미제라블’이 선정됐다.

6위에는 국내에서도 천만 관객을 동원할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애니메이션 ‘겨울왕국’이 선정됐으며 7위는 리 다니엘스 감독의 ‘버틀러:대통령의 집사’, 8위는 이안 감독의 ‘라이프 오브 파이’, 9위는 롭 마샬 감독의 ‘시카고’, 10위는 조 라이트 감독의 ‘어톤먼트’가 뽑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과대평가된 영화 1위’ ‘아바타’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