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진그룹 회장 막내딸 조현민, 과거 모델 제의 받았다… 키가 얼마길래?



 

한진그룹 막내 딸로 알려진 기업인 조현민(31)이 모델제의를 받았던 사실을 밝혔다.

14일 방송된 SBS ‘좋은아침’에는 31세 최연소 대기업 임원 겸 동화작가로 활동중인 기업인 조현민이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조현민은 “키가 175cm다. 아빠는 183cm, 엄마 168cm로 우월한 유전자를 물려받았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조현민 아버지는 한진그룹 조양호 회장이다. 이어 조현민은 “학생 때 두 번 패션모델 제의를 받았는데 심각하게 고려하지 않았다”며 모델이 될 뻔한 사연을 전했다.

조현민의 말을 들은 김일중 아나운서는 “난 키가 190cm인데 아버지는 170cm에 날 낳으셨다. 집안에서 유일하게 나만 큰 편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조현민’[사진 SBS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