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그루 "슬슬 추워지는 기분이 들어"…마치 나무 한그루처럼

‘한그루’. [사진 한그루 인스타그램]


한그루(22)가 근황을 공개했다.

한그루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제 슬슬 추워지는 기분이 들어. 해도 좀 짧아졌고. 이렇게 곧 추워지는 건가?!”라는 글과 더불어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한그루는 블랙 컬러의 원피스를 입고 길가에 서 있는 모습이다. 특히 한그루는 눈을 감은 채 입을 삐쭉,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한그루는 종영된 드라마 ‘연애 말고 결혼’에서 주장미 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한그루’. [사진 한그루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