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결핵백신 국산화 1백억 '헛돈'…생산공장 4년째 휴업

[앵커]

우리나라는 인구대비 결핵 환자 수가 OECD 회원국 가운데 압도적으로 1위입니다. 후진국 형인데요. 이 결핵으로 사망하는 사람들이 아직도 꽤 많습니다. 그러나 국산 결핵백신이 없어 전량 수입에 의존하다 뒤늦게 백신 국산화에 나섰는데 백억원이 넘는 돈만 허비하고 별 성과가 없다고 합니다.

이한주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유일의 결핵 백신 생산공장입니다.

정부가 연간 천만명분의 백신 생산을 목표로 87억원을 들여 2011년 완공했지만, 시험 가동을 빼면 4년째 개점휴업 상태입니다.

백신 제작을 위해 필수인 종균을 자체 생산했지만, 부적합 판정을 받은 탓입니다.

그 사이 유지비로만 30억원 넘게 썼습니다.

[공장관계자 : 백신기술을 외부에서 갖고 와야 하는데…기술이전을 시켜서 여기서 만들어야 하는데 못 갖고 오는 거예요.]

차선책으로 해외 백신제조사와 맺었던 기술이전 협약마저 결렬됐습니다.

핵심기술 이전 여부가 불투명한 데다 각종 제약 조건이 담긴 불공정 협약이 문제가 된 겁니다.

이 때문에 지난해로 예정됐던 결핵백신 국산화는 2020년 이후로 미뤄졌고 사실상 백신개발을 포기한게 아니냔 비판이 나옵니다.

전문가들은 결핵백신 국산화를 서둘러야 한다고 지적합니다.

[이재갑/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 국낸 자체 생산을 하게된다면 백신 수급에 문제가 없으니까 BCG(결핵백신) 같은 꼭 필요한 백신은 국산화시키는 게 중요합니다.]

JTBC 핫클릭

"5년간 예방접종 부작용 신고 1700건"제주 돼지열병 바이러스, 단독병 백신서 검출…제품 회수'신종 감염병' 국내 유입 급증…치료약·백신 없어 비상[단독] 코 점막에 '칙칙'…'에볼라 백신' 어떻게 만드나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