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야당 의원들, '포스코 페놀 유출 사태' 대책 마련 촉구

[앵커]

포스코 페놀 오염에 대해서는 의원들이 진상조사와 대책을 촉구했다고요?

[기자]

지난해 포스코 마그네슘 제련공장에서 페놀이 대량 유출돼 현재도 오염이 확산되고 있고 주민의 페놀 중독 증세까지 확인됐다고 얼마 전 보도해 드렸는데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야당 의원들이 정확한 진상조사와 대책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이 내용은 윤영탁 기자의 보도로 보시겠습니다.

+++

[심상정/정의당 의원 : 사고 발생 원인을 밝히고, 오염 확산 방지책을 마련하기 위해서 민관합동조사와 복원조사위원회가 필요합니다.]

국회 환노위 소속 야당 의원들이 포스코 마그네슘 제련공장의 페놀유출 사고 해결에 나섰습니다.

대규모 페놀 유출사고가 났는데도 1년 넘게 현장이 사실상 방치됐고 주민 건강을 위한 별다른 조치도 없었다는 JTBC 보도에 따른겁니다.

[우원식/새정치민주연합 의원 : 대규모 환경재난이 일어난 것입니다. 이것을 국회가 제대로 조사해야 합니다.]

이들 의원들은 국정감사에서 포스코 측과 정부의 대응을 집중 추궁하고 사고 현장도 직접 방문할 계획입니다.

한편 포스코 측은 최근 강릉시의 요청에 따라 공장 근로자와 지역주민 등 85명에 대한 소변 검사를 실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보다 정밀한 역학조사가 필요하다고 지적합니다.

[임상혁/노동환경건강연구소 소장 : 1년 전에 유출된 페놀로 인한 건강영향을 보기 위해서 지금 소변 검사를 한다는 건 전혀 의미가 없습니다.]

JTBC 핫클릭

[취재수첩] 페놀 유출을 놓고 쏟아진 포스코의 납득 못할 해명들[단독] 포스코, '페놀 보고서' 축소?…감독기관, '모르쇠'포스코 공장 주변 하천·해변서 페놀 검출…오염 확산[단독] 포스코 공장 주변 하천·해수욕장서도 페놀 검출[단독] 포스코 공장 페놀 유출 1년…주민 '중독' 확산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