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간서치열전', KBS 최초 웹드라마 포털 선공개

[사진 KBS]


  KBS '드라마 스페셜-간서치열전’이 방송에 앞서 웹드라마 형식으로 포털 사이트에 선공개된다. 19일 밤 12시 방송되는 KBS 드라마스페셜 ‘간서치열전’(극본 이민영, 연출 박진석·제작 티모엔터테인먼트)은 네이버 TV 캐스트에서 먼저 공개된다. 웹드라마 버전으로 동시 제작돼, 14~19일 6차례에 걸쳐 10여분씩 공개되는 것. 총 70분의 분량 중 55분 가량을 TV캐스트를 통해 먼저 볼 수 있으며, 마지막 남은 7회는 KBS 2TV 본방송 직후 볼 수 있다.

지상파 최초로 방송 전 웹드라마로 먼저 공개되는 '간서치열전'은 사라진 ‘홍길동전’을 둘러싼 쫓고 쫓기는 추적 액션 활극. 허균의 한글소설 ‘홍길동전’의 탄생비화를 그려낸다. 한주완, 민지아 등이 출연한다.

KBS 드라마국 관계자는 “다양한 소재와 장르로 새로운 시도를 해왔던 단막극의 보고이자 명품 콘텐츠인 드라마스페셜을 KBS가 아닌 플랫폼에 선공개하기로 결정했다”며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콘텐츠를 즐기고 있는 시청자들의 트렌드에 발 맞춰, 새로운 드라마 시장을 주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양성희 기자 shya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