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전·현직 고위 관료·기업인들, 100세 시대 준비 'SA' 창립

앞줄 왼쪽부터 시계 반대방향으로 김재봉 대성기전 대표, 최종찬 국가경영전략연구원 원장, 강경식 대표, 김문희 법무법인 신촌 변호사, 김길연 PTPI 한국본부 총재, 김태준 JA Korea 회장, 전용배 ㈜DTR 회장, 김강정 선진사회만들기연대 공동대표, 김인규 전 KBS 사장, 조휘갑 선진사회만들기연대 이사장, 장준봉 국학원 상임고문, 기병태 HIKARI정보 회장, 오세희 전경련 중소기업경영자문단 고문. [김성룡 기자]

100세 시대를 준비하기 위해 전·현직 고위 공직자와 기업인들이 나섰다.

 각계 인사 1200여 명이 참여하는 SA (Senior Achievement)가 7일 서울 중구 전국은행연합회관에서 창립총회를 열었다. SA는 은퇴자들의 자활과 상부상조를 위한 자율·개방형 민간단체를 표방한다.

강경식 국가경영전략연구원 이사장(전 경제부총리)이 초대 대표로 선출됐다. 최종찬 전 건설교통부 장관과 김인규 한국전쟁기념재단 이사장(전 KBS 사장)이 공동대표, 최동수 전 조흥은행장이 감사를 맡았다. 강 대표는 개회사에서 “은퇴가 의미하는 가난은 생활 활동 참여로, 외로움은 생활 공동체 구축으로, 지루함은 취미 생활 등 자아실현 활동과 봉사활동을 축으로 해결할 수 있다” 고 밝혔다.

 이날 창립 행사에는 강봉균 군산대 석좌교수(전 재정경제부 장관), 강창희 국회의원(전 국회의장), 권선주 IBK 기업은행장, 박윤흔 전 법제처장, 박종철 변호사(전 검찰총장), 손경식 CJ그룹 회장, 윤병철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전 우리금융지주 회장), 이필곤 알티캐스트 회장(전 중앙일보, 삼성자동차 대표이사), 최광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전 보건복지부 장관), 최종찬 국가경영전략연구원장(전 건설교통부 장관)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시니어의 지식과 경험의 공유·사회봉사 ▶정보공유·교류를 통한 행복 추구 ▶능력에 맞는 일자리 확보 노력 등 7개 항의 강령을 채택했다.

글=장주영 기자
사진=김성룡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