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녕하세요' 티파니, 써니 별명 공개…"이럴 수가!"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티파니(25)가 써니(25)의 '손버릇'에 대해 털어놓았다.



지난 6일 방송된 KBS2 ‘대국민 토크쇼-안녕하세요’에는 소녀시대의 유닛 ‘태티서’가 출연해 주인공들의 사연을 함께 들으며 고민을 나눴다.



이날 두 번째로 소개된 사연의 주인공은 엉덩이를 너무 만지는 아내 때문에 고민이라는 남편이었다. 남편은 “아내가 집이 아니라 밖에서도 엉덩이를 너무 만진다”며 자신의 처지를 하소연했다. 그런데 사연 도중 티파니가 뜻 모를 웃음을 터뜨려 궁금증을 유발해 MC들은 티파니에게 “뭐 생각나는 게 있냐”고 물었다.



티파니는“떠오르는 사람이 있어서 그랬다. 써니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MC들은 “써니도 누굴 만지는 거냐”고 물었고 티파니는 써니의 손버릇에 대해 털어놓았다. 이어 티파니는 “써니 별명이 ‘변태써니’다. 멤버들 몸을 그렇게 만진다”며 고백했다. 이에 MC들이 “밖에서도 그러냐”고 묻자 “밖에서도 그런다. 밖에서 멤버들의 엉덩이를 만져서 사진이 찍힌 적도 있다. 그래서 팬들은 다 알고 있다”고 말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티파니 폭로’[사진 KBS2 대국민토크쇼 안녕하세요 방송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