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파리 에펠탑 새 단장 … 투명 유리 바닥 ‘아찔’














 
새 단장을 마친 파리 에펠탑이 모습을 드러냈다.

에펠탑 지상 57m 높이에 있는 첫 층 난간 주변에 강화 유리 바닥이 설치돼 관광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방문객들이 유리 바닥에 서서 아래를 내려다 보거나 혹은 드러눕기도 하며 관광을 즐기고 있다.

에펠탑에는 태양전지판·빗물 재활용 시설 등 친환경 시설도 설치됐다.

2년에 걸친 이번 공사에는 3천만 유로(한화 약 400억원)이 투입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파리 에펠탑 새 단장’
[사진 AP=뉴시스, 로이터=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