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임성한 작가 '압구정 백야', 스님옷입고 클럽에서 섹시 퍼포먼스?





 

방송 전부터 임성한 작가 작품으로 관심을 모은 드라마 ‘압구정 백야’가 파격적인 장면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새 일일드라마 ‘압구정 백야’(극본 임성한 연출 배한천) 1회에서는 주인공 백야(박하나)와 그를 둘러싼 사람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백야는 스님옷을 입고 클럽을 방문하는 기괴한 모습으로 첫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다른 주인공들 역시 자신들만의 개성을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육선지(백옥담)는 파마머리에 한복을 입었으며 가영(김은정)은 무녀복을 입고 등장했다.



이날 백야와 두 친구들은 눈에 띄는 복장으로 클럽에 가서 이내 스테이지에 올라 옷을 하나씩 벗는 섹시 퍼포먼스로 사람들의 환호를 받았다.



7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6일 첫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압구정 백야’는 9.9%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작인 ‘엄마의 정원’의 첫회 시청률 9.4%에 비해 0.5%포인트 높은 수치다.



온라인 중앙일보

‘임성한’‘압구정백야’ [사진 MBC ‘압구정 백야’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