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유자식 상팔자' 조민희 남편 권장덕 '내일은 없어' 댄스 선보인 사연은



조민희의 남편 권장덕이 딸 권영하(17) 앞에서 트러블메이커의 ‘내일은 없어’ 댄스를 선보였다.

최근 진행된 JTBC ‘유자식 상팔자’ 70회 녹화의 ‘사춘기 고발 카메라’ 코너에서는 조민희의 남편 권장덕이 딸 권영하와 아들 권태원(16)을 고발했다.

탤런트 조민희의 남편 권장덕은 “‘유자식 상팔자’에 출연하면서 근 1년 3개월을 당하고만 있었는데 드디어 복수할 기회가 온 것 같다”고 말해 권영하 양과 태원 군을 불안하게 했다.

권장덕은 “나는 일이 바빠서 아이들과 마주할 시간이 많이 없다. 그런데 힘들게 시간을 쪼개 아들, 딸과 시간을 가지려고 하면 늘 아빠인 나를 거부해서 서운하다”며 권남매를 고발한 이유를 덧붙였다.

이날‘사춘기 고발 카메라’ 영상에는 아빠의 마음은 몰라주고 친구들만 챙기는 아들 권태원 군의 모습과 애정표현을 원하는 아빠를 매몰차게 거부하는 딸 권영하 양의 모습이 리얼하게 담겼다.

영상에서 아빠 권장덕은 학교에서 치어리더 활동을 하는 딸 권영하 양과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아이돌 그룹 트러블메이커의 ‘내일은 없어’ 노래에 맞춰 아이돌 댄스를 선보였다. 이어 딸에게 함께하기를 권했지만, 이마저도 단칼에 외면당해 보는 이들마저 안타깝게 했다.

부모자식 소통 토크 쇼, JTBC ‘유자식 상팔자’ 70회는 7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