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영아 재혼, 남편 연수입 20억 재력가? 직업 뭔가 봤더니 “입이 떡”

‘김영아’ [사진 MBC ‘논스톱3’ 캡처]


일본인 사업가와 재혼한 배우 김영아(29)가 화제다.

김영아는 지난 5일 자신의 블로그에 “어제 가족들에게 둘러싸여 행복한 결혼을 했다. 매우 행복한 시간이었다”는 글과 함께 웨딩 사진을 공개하며 재혼을 알렸다.

김영아는 MBC 시트콤 ‘논스톱3(2002)’로 데뷔했다. 이후 SBS 드라마 ‘애정만세(2003)’와 MBC 드라마 ‘결혼하고 싶은 여자(2004)’에도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김영아는 지난 2004년 일본 유명 패션지 ‘오지(Oggi)’의 전속 모델로 활동하며 인기를 얻어, 2010년에는 배우 최지우와 비타민 음료 광고에 함께 출연했다.

2009년 한국인 사업가와 결혼한 김영아는 성격 차이를 이유로 지난해 6월 이혼했다. 이후 지난해 여름부터 교제한 일본인 사업가 시바 코타로와 열애 1년여 만에 재혼했다.

김영아의 남편 시바 코타로는 일본인 사업가로 2005년 아키모토 야스시와 함께 일본의 인기 아이돌 걸그룹 ‘AKB48’을 제작했다. 현재는 IT, 엔터테인먼트, 음식점 사업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시바 코타로는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해 당시 연 수입이 ‘1억엔(약 20억원)’이라고 밝혔다. 방송에는 그가 ‘2000만엔(1억9000만원)’이 넘는 스포츠카 모데나 F360 벤틀리, 벤츠 등 고급 자동차를 소유했고, 도쿄의 최고급 빌라에 사는 사업가로 소개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영아 재혼’ [사진 MBC ‘논스톱3’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