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남북관계 강화 … 한국 노력 지지"



대니얼 러셀 미 국무부 차관보(오른쪽)와 데이비드 시어 국방부 차관보가 6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윤병세 장관과 면담 뒤 기자들 질문에 답하고 있다. 러셀 차관보는 북한 최고위급 인사의 방한에 대해 “미국은 남북관계를 강화·촉진하려는 한국의 노력을 지지한다”고 말했다.



김성룡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