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사진] ‘한글이 좋아요’ 제23회 외국인 한글 백일장


















한글날(10월 9일)을 사흘 앞둔 6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제23회 외국인 한글 백일장이 열렸다. 이날 백일장에 참가한 외국인 2200여 명이 삐뚤빼뚤한 글씨로 정성스럽게 한글을 쓰고 있다.

연세대 언어연구교육원 한국어학당이 주최하는 외국인 한글 백일장은 한국어를 배우는 외국인 및 해외교포에게 한글 창제의 뜻과 한글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기 위해 1992년 처음 열렸다. 지난 23년간 100여 개국에서 온 외국인·해외동포 2만7330여 명이 참가했다. [사진 뉴스1]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