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소격동' 아이유 버전 음원 '싹쓸이', 서태지 버전은 자신있나?

‘소격동’ [사진 서태지 컴퍼니]


가수 서태지와 아이유의 콜라보레이션 노래 ‘소격동’ 아이유 버전이 선 공개되며 큰 반응을 얻고있다.

‘소격동’은 2일 자정 공개와 동시에 각종 음원사이트의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와 동시에 원곡의 주인인 서태지 버전이 아이유와 얼마나 다른 매력을 보여줄지 팬들은 기대를 하며 음반 발매만을 기다리고 있다.

앞서 서태지의 소속사 서태지 컴퍼니는 “80년대 소격동에서 일어난 슬프고 아름다운 이야기를 테마로 했다. 여자의 입장과 남자의 입장을 각각 담은 두 개의 노래와 두 개의 뮤직비디오로 두 가지의 비밀 이야기를 퍼즐처럼 풀어나가는 새로운 형식의 콜라보레이션”이라고 ‘소격동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또한 “소격동 이라는 곳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여자 가수로 최고의 가창력을 가진 후배 여자가수 아이유를 떠올렸다. 아이유의 매력적인 보이스로 이 노래가 불리면 어떨지 생각해 작업 참여를 의뢰했다”며 “기대 이상으로 이 곡의 매력을 더욱 빛나게 해줘 무척 기쁘다"고 전했다.

아이유 버전에 이은 ‘소격동’ 서태지 버전은 10일 0시에 공개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소격동’ ‘소격동 아이유 버전’. [사진 서태지 컴퍼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