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윤희-손연재, 상큼발랄 셀카 화제 ’걸그룹 뺨치는 체조요정들’

‘김윤희’ [사진 손연재 김윤희 SNS]



체조선수 손연재(20)와 김윤희(23)의 셀카 사진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일 한 온라인 게시판에는 ‘손연재 김윤희, 아이돌 뺨치는 미모’라는 제목으로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김윤희는 지난 4월 손연재와 함께 찍은 사진을 자신의 SNS에 공개했다. 사진 속에서 김윤희와 손연재는 깜찍한 외모와 우월한 몸매로 마치 걸그룹을 연상케 했다 .

한편 손연재와 김윤희는 1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2014 인천아시안게임 리듬체조 팀 경기에 이다애, 이나경과 함께 출전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날 손연재와 김윤희는 리본, 곤봉, 볼, 후프 총 4종목씩 연기했고 이다애(볼, 후프), 이나경(리본, 곤봉)은 2종목씩 연기했다. 손연재는 28명의 참가자 가운데 전 종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했고 김윤희는 리본, 곤봉에서 각각 16.416점과 16.183점을, 볼과 후프에서 15.166점, 15.083점을 받았다.

한국은 리듬체조가 아시안게임 정식 종목이 된 1998년 방콕 대회부터 2회 연속 단체전 동메달을 수확했으나 2006년 도하 대회에서는 8위로 추락했고, 4년 전 광저우 대회에서는 4위에 그쳤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윤희’ ‘손연재’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