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주 살인사건 용의자 검거, 3모녀 살해 후 도망…이유는 '무시해서'

‘광주 살인사건 용의자 검거’ [사진 광주 서부경찰서]




일가족 3명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광주살인사건’의 용의자 김모(34)씨가 검거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1일 권모(41·여)씨와 권씨의 어머니(68), 딸(13) 등 3명을 살해한 혐의(살인)로 김씨를 체포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김씨는 지난달 29일 오후 여자 문제로 다툰 권씨와 화해하기 위해 꽃다발을 들고 광주 치평동의 권씨 집을 찾아갔다.



김씨는 권씨와 대화하다 자신을 무시했다는 이유로 권씨를 목졸라 살해했다. 김씨는 이어 오후 7시쯤 딸의 집을 찾은 어머니도 둔기로 때려 살해했고, 오후 8시20분쯤에는 학원에서 돌아온 권씨의 딸을 또다시 목졸라 살해했다.



평소 성실한 학생이었던 권씨의 딸 전 양이 아무런 연락이 닿질 않자 담임이 경찰에 전양이 실종상태임을 신고했다. 경찰은 전양의 집안에서 들려온 휴대전화 소리를 수상히 여겨 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가 살해현장을 확인했다.



한편 김씨는 렌터카를 이용해 도주, 번개탄을 피워 자살을 시도하기도했다. 김씨는 전북 고창의 야산으로 달아났지만 1일 오전 5시20분쯤 경찰에 붙잡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광주 살인사건 용의자 검거’ [사진 광주 서부경찰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