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바리새인', 걸그룹 출신 비키 영향? '다운로드 순위 1위' 기록





연기자 변신을 선언한 그룹 달샤벳 前 멤버 비키가 영화 '바리새인' 에서 과감한 노출은 선보였다.



지난 25일 개봉 하루만에 포털 검색어 1위를 비롯해 영화 다운로드 1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 작품에서 연기에 도전하는 걸그룹 출신 멤버 달샤벳의 비키, 쥬얼리의 조민아, 밀크의 김보미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비키는 '바리새인'에서 어릴 적 당한 성폭행 후유증으로 마음의 문을 닫고 살아가는 여주인공 은지를 맡아 전라 노출을 감행하기도 해 더욱 화제가 됐다.



이에 비키는 "노출하면서도 연기에 집중하기 위해 고민했다"고 밝히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영화 '바리새인'은 스크린과 IPTV, 다운로드 사이트, 모바일, 케이블 TV 등을 통해 동시 상영 중이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바리새인' 예고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