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주하, 남편 상대 3억 소송 승소…각서 내용 봤더니

남편의 폭행과 외도 문제로 이혼 소송 중인 김주하 아나운서가 남편을 상대로 낸 민사 소송에서 승소했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남편 강모 씨는 지난 2009년, 외도 사실을 김 씨에게 들키자 각서를 작성했는데요, ''불륜녀'에게 준 선물과 전세금, 그리고 장인, 장모에게 받은 돈을 합쳐 총 3억 2,700여만 원을 지급하겠다'는 내용이었습니다.

하지만 이후 부부관계가 더 악화되자 김 씨는 결혼 9년 만인 지난해 이혼 소송을 냈고, 약정금 청구 소송까지 제기한 것입니다.

이에 남편 강 씨 측은 "각서는 가정생활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다짐의 의미였다"며 "이후 원만한 혼인생활을 계속했으며 암묵적으로 합의된 것이었다"고 밝혔는데요, 법원은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김주하 씨의 손을 들어줬습니다.

JTBC 핫클릭

김주하, 남편 혼외자 출산 보도에 충격…강격 대응 입장 밝혀김주하 지인 "주하가 죽고싶다고 했다" 안타까운 내막 전해…김주하 심경고백, "다 내 탓인데…"차분히 상황대처김주하 "남편 강씨, 간통죄로 추가 고소 예정"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