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모사드 직원 공개채용' 비공개 전통 깨고 모집 광고…이유 알고보니 '깜짝'

‘모사드 직원 공개채용’ ‘모사드’.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모사드 직원 공개채용’ 소식이 온라인상에서 화제다.



‘살아있는 전설’ 이스라엘의 정보기관 모사드가 오랜 전통을 깨고 비밀요원 공개모집에 나섰다.



모사드는 그동안 공작원 분석관 등 비밀요원을 비공개 방식으로 선발해 왔다. 군역을 마친 젊은이를 대상으로 복무기록과 인성, 능력, 애국심 등을 참고해 충원하는 식이다.



그러나 최근에는 모사드가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최근 홈페이지를 개설하고 유튜브에 동영상 모집 광고를 내보냈다.



광고에는 현직 남녀 요원이 나와 응모를 유도하고 있다. 이들은 “이 일은 나의 소명이다. 당신 역시 이 일을 하면 똑같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지원 동기를 유발하고 있다.



타미르 파르도 모사드 국장은 예루살렘포스트와 회견에서 “거대한 위협에 대응하려면 뛰어난 자질을 가진 요원이 절대 필요하다”며 “요원의 인적 자산과 조직 역량이 모사드의 힘”이라고 얘기했다.



모사드는 나치 전범 아돌프 아이히만 납치 공작, 우간다 엔테베 공항 여객기 인질 구출작전 등 ‘전설적인’ 공작으로 유명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모사드 직원 공개채용’ ‘모사드’.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