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족과 저녁식사’ 소득 낮을수록 같이 못먹는다?…어쩐지

`가족과 저녁식사` [사진 중앙포토]




가족이 함께 저녁을 먹는 날이 갈수록 줄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보건복지부가 국민 7000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지난해 일주일 중 평일 5일 가운데 이틀 이상 가족과 저녁을 먹는 사람의 비율이 64%에 그쳤다. 이는 76%였던 지난 2005년과 비교해 점차 떨어지고 있는 추세다.



연령별로는 20대가 45.1%로 가족과 함께 식사하는 빈도가 가장 낮았고 다음은 야간학습에 시달리는 10대 청소년과 독거 상태가 많은 65세 이상 노인 순이었다.



지역별로는 시골보다는 도시가, 소득이 높은 사람보다는 낮은 사람이 가족과 저녁 식사를 같이 하기가 더 어려운 것으로 밝혀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가족과 저녁식사' [사진 중앙포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