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장백지 전 남편' 사정봉, 돌고돌아 왕페이와 재결합…장백지 '충격'

‘장백지 사정봉 왕페이’. [사진 장백지 트위터]




 

중국배우 셰팅펑(사정봉)과 중국가수 겸 배우 왕페이(왕비)의 재결합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장백지가 전 남편 사정봉을 맹비난해 화제다.



중국 언론매체 광주일보는 23일(현지시간) “장백지가 전 남편 사정봉 열애 소식에 눈물을 쏟으며 그를 맹비난했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장백지는 한 지인과의 통화에서 “남편 사정봉 열애 소식을 믿을 수 없다. 내가 사정봉과 함께한 10여년의 세월이 다 무의미하게 느껴진다 내가 만약 그때로 돌아갈 수만 있다면 다 바꾸고 싶다”고 전했다.



이어 장백지는 “사정봉은 나와 결혼생활을 비롯해 현재까지 두 아들에게 관심을 두고 있지 않다. 특히 그는 바쁘다는 이유로 아이들과의 만남을 멀리하고 있다 이혼 당시 내가 양육권을 갖는 것에 대해서도 크게 반발하지 않았다. 최근 예능프로그램에서 사정봉이 아이들과 잘 만나지 못한다고 방송된 이후 내가 싱가포르에 이주한 것을 문제 삼았던 사람들이 있는데 너무 억울하다”고 하소연했다.



사정봉은 왕페이를 만나던 중 전 부인 장백지와 사랑에 빠져 왕페이와 2004년 이혼 후 2006년 장백지와 부부의 연을 맺은 바 있다.



하지만 두 사람은 성격과 생활 방식의 차이를 이유로 2011년 이혼해 5년간의 결혼 생활을 마무리 지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장백지 사정봉 왕페이’. [사진 장백지 트위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