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지은의 남편, 고명환 어느새 사업가로 변신? 무슨 사업하길래…?













개그맨 고명환(42)과 배우 임지은(41)의 환상적인 웨딩사진이 공개됐다.



신뢰와 신앙을 바탕으로 15년 열애 끝에 결혼하게 된 두 사람은 사랑이 가득한 미소와 로맨틱한 포즈로 행복한 마음을 웨딩사진에 그대로 담았다.



고명환과 임지은은 한 코미디 프로그램에 동반 출연한 것에서 인연을 만들었고, 같은 교회를 다니며 신앙 속에서 굳건한 사랑을 키워왔다. 두 사람은 오랫동안 친구처럼 함께 하면서 여행도, 요리도, 취미생활도 공유해왔다.



예비 신랑 고명환은 올해 일산에 메밀전문업체 ‘소바애’를 오픈해 사업가로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임지은은 현재 MBC 일일 드라마 ‘소원을 말해봐’에 출연, 바쁜 스케줄 중에도 행복한 결혼 준비를 하고 있다.



고명환과 임지은의 결혼식은 10월 11일에 거행되며 이들 커플이 함께 다니고 있는 서울 논현동의 강남중앙침례교회에서 비공개로 진행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고명환’‘임지은’ [사진 DMCC 엔터테인먼트 제공]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