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포 차량 50대 베트남에 밀수출한 조직 검거

대전경찰청 광역수사대는 23일 25t 화물차 50대(100억원)를 베트남 등에 팔아 넘긴 박모(50·경기도 안산시)일당 58명을 적발해 이 가운데 8명을 구속하고 5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 등은 고가인 25t 차량만을 대포차량으로 불법매입 한 뒤, 노후차량으로 둔갑시켜 베트남, 라오스 등지에 밀수출해 18억원 상당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다.



조사결과 박씨 등은 5개의 유령회사를 설립해 00카드 등 금융권을 담보로 25t 화물차량 50대를 대리인을 내세워 신차로 출고하거나 운송회사에 지입된 차량 등을 대포차량으로 헐값에 매입했다.



이들은 범행을 숨기기 위해 노후차량 50대를 추가로 구입한 후 선적차량의 차대번호를 노후차량 차대번호로 바꾸는 등 서류를 위조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추가 범죄가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신진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