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빅맥 지수 담배 환산’ 햄버거 1개 값=담배 32개비…합당한가?

‘빅맥 지수 담배 환산’ [사진 맥도날드]




우리나라에서 패스트푸드 업체인 맥도날드의 대표 햄버거 ‘빅맥’ 하나 가격으로 32.8개비의 담배를 살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영국 경제전문지 이코노미스의 ‘빅맥지수’를 활용해 52개국 빅맥 가격과 담배가격을 비교,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 건강위해관리팀이 최근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담배가격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저렴한 것으로 드러났다.



빅맥지수란 전 세계 120여 개국의 물가수준과 통화가치를 비교하고자 국가별 맥도날드 빅맥 가격을 달러로 환산해 국가 간 물가수준과 통화가치를 비교한 수치다. 글로벌 기업의 제품 가격을 통해 각국 환율의 적정성을 측정할 수 있다.

이에 다르면 분석대상 국가의 빅맥 가격은 평균 4190원으로 담배가격 4851원으로 보다 저렴했다.



우리나라의 경우 가장 많이 팔리는 2500원 담배 1갑(20개비) 가격 기준, 빅맥 가격의 절반 수준이다. 빅맥 하나 값으로 32.8개비(한 갑 반 이상)의 담배를 살 수 있다.



이에 반해 호주에서는 그 돈으로는 담배 6개비만 살 수 있고, 아일랜드(7.6개비), 뉴질랜드(7.7개비), 노르웨이(9.4개비)에서는 반 갑도 살 수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건강증진개발원 건강위해관리팀이 자체 조사한 자료를 보면 우리나라 담배가격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정부방침대로 담뱃세가 2000원 올라 담뱃값이 4500원으로 올라도 여전히 OECD 회원국 평균(평균담배가격 7286원) 이하에 머문다.



일부에서는 “한국에서는 1시간 일해서 빅맥을 1개를 살 수 있지만, 다른 나라에서는 1시간 일해서 3개의 빅맥을 살 수 있다”며 조사의 목적성에 합당성을 지적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빅맥 지수 담배 환산’ [사진 맥도날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