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 육아 스트레스 ‘홀가분워크숍’으로 날려버려…이용 방법은?





 

서울시가 육아와 직장일을 겸하는 여성들에게 심리치유 지원 정책을 펼친다.



18일 서울시는 심리치유전문기업 마인드프리즘과 업무 협약을 맺고 임신이나 육아로 스트레스를 받는 직장맘들이 심리치유를 반값에 받도록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을 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직장맘지원센터를 찾은 직장맘들을 상담한 결과, 적극적인 심리치유프로그램이 절실하다는 판단에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을 결정했다.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을 통해 직장맘들은 맞춤형 심리검사인 ‘내마음보고서’와 감정치유 워크숍인 ‘홀가분워크숍’을 할인된 가격에 받을 수 있다.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으로 내마음보고서는 정가 8만 원에서 3만 2000원으로, 홀가분워크숍은 10만원에서 4만원으로 할인받게 된다.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 받고 싶은 직장맘이라면 서울시 직장맘지원센터를 방문한 후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 요청하면 되며, 센터에서 전문치유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마인드프리즘에 연계해 할인받을 수 있도록 돕게 된다.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 제한인원은 각각 10명씩이다.



서울시는 이번 하반기에 시범적으로 심리치유 할인을 지원한 후 원하는 시민들이 더 많으면 내년 재협약을 통해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직장맘 심리치유 지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