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왕배♡전희숙 열애 인정, "금메달 따면 공개하기로" 과거 트위터 사진보니 '깜짝'

‘전희숙’ ‘왕배’. [사진 전희숙 트위터]






방송인 왕배(30)가 펜싱 금메달리스트 전희숙(30)가 열애 중이다.



왕배는 21일 자신과 전희숙의 열애 소식을 한 매체를 통해 공개했다.



전희숙도 금메달을 딴 직후 왕배와의 열애를 인정했다.



보도에 따르면 왕배와 전희숙은 어린 시절부터 친구로 지냈고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



전희숙은 이날 고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인천아시안게임 펜싱 여자 플뢰레 개인전에서 중국의 리훌린을 15-6으로 꺾고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첫 메이저대회 개인전 금메달이다.



전희숙은 기자회견에서 왕배를 언급했다. 전희숙은 “만난 지 오래되진 않았지만 서로 힘이 돼주고 격려가 됐다”며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면 열애를 공개해달라고 해서 알겠다고 말했다. 그래서 오늘 공개했다. 좋은 시선을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왕배는 가수 출신으로, 현재 방송과 사업을 병행하고 있다. MBC ‘TV특종 놀라운 세상’에 출연 중이다. 전희숙은 2002년부터 펜싱 선수로 활동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전희숙’ ‘왕배’. [사진 전희숙 트위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