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억원대 양평 전원주택 현장 답사 여행 Go Go

국내 대표 부동산 네트워크인 중앙일보조인스랜드는 다음달 8일 경기도 양평으로 전원주택 버스 투어를 떠난다. 2억원 안팎의 투자금으로 구입 가능한 전원주택단지 분양 현장을 둘러보는 답사 여행이다. 참가자들은 용문 힐링빌리지 등 4∼5곳의 단지형 전원주택을 살펴볼 예정이다. 답사 대상 단지 가운데 용문 힐링빌리지는 땅값이 3.3㎡당 70만원대로 주변보다 20% 정도 싸고 교육·교통여건도 좋아 눈여겨 볼 만한 곳이다.



 참가자는 선착순 45명을 모집하며, 참가비는 1인당 2만원이다. 이동 중 버스 안에서 전문가의 전원주택 강의가 진행된다. 조인스랜드 부동산(www.joinsland.com)이나 렛츠고시골(www.letsgosigol.com)에 참가신청하면 된다. 02-2031-1483.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