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재범, 범수르 등극…소속사 직원들에 금목걸이 선물

‘박재범’. [사진 SBS 고릴라 캡처]


박재범(27)이 소속 가수와 직원들에게 금목걸이를 선물한 사연을 공개했다.



가수 박재범은 1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게스트로 출연해 가수 활동, 운영 중인 회사에 얽힌 비화를 공개했다.



이날 DJ 정찬우는 “소속 아티스트에게 금목걸이를 선물했다던데 진짜냐”고 물었다. 박재범은 “맞다”며 자신이 목에 걸고 있는 금목걸이를 보여줬다.



박재범은 “AOMG가 레이블인데 아티스들과 직원들에게 다 사줬다”고 설명했다. 정찬우는 “나도 그 회사 들어가면 안 되냐”고 물었고 박재범은 “오디션 봐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재범은 올해 소속사 아메바컬쳐와 결별한 래퍼 사이먼디와 함께 AOMG의 공동 대표가 돼 본격적으로 AOMG의 활동을 알렸다.

온라인 중앙일보



‘박재범’. [사진 SBS 고릴라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