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녀사냥' 티아라 큐리 돌발발언, "19금? 29금도 가능해요"





티아라 멤버 큐리(이지현)가 JTBC ‘마녀사냥’에서 화끈한 입담을 과시했다.



큐리는 최근 진행된 ‘마녀사냥’ 녹화에 참여해 “지난번에 우리 그룹 멤버 은정이 ‘마녀사냥’에 나와 보여준 ‘거침없는 모습’은 사실 상당부분 가공된 것”이라며 “그날 꽤나 자제한 것 같다”고 말해 그 자리에 함께 앉아있던 은정을 당황하게 했다.



이어 “사실 내가 올해 29살이다. 19금은 거뜬하고 29금도 자신있다”고 당차게 말해 MC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큐리의 말을 듣던 MC 신동엽은 “앞으로 이번 방송분보다 더 ‘불건전한’ 사연이 들어오면 꼭 모시겠다”고 답했다.



은정은 “아버지가 보기엔 ‘마녀사냥’에 나와 대담한 발언을 쏟아내는 내 모습이 놀라웠나보다. 방송 후 문자 한통을 보내주셨다”며 내용을 공개했다.



딸의 ‘19금 발언’에 대한 아버지의 생각이 담긴 이 문자는 MC들의 다양한 해석을 이끌어내며 폭소를 자아냈다.



큐리의 당찬 모습과 은정의 사연들은 19일 오후 11시 ‘마녀사냥’에서 공개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