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os 8 업데이트 오늘 배포… 되는 기종, 안되는 기종 따로있다?





 

애플이 아이폰·아이패드·아이팟 터치 등에 탑재되는 운영체제(OS)의 최신버전인 iOS 8 정식버전을 17일(현지시각) 배포했다.



iOS 8 업데이트는 아이폰의 경우 아이폰 4S 이후 출시된 모델, 아이패드의 경우 아이패드 2 이후의 모델, 아이팟 터치 5세대에서 쓸 수 있다. 또 최근 출시된 신제품 아이폰 6와 아이폰 6 플러스에는 iOS 8이 미리 탑재돼 19일 출시된다. 다만 2011년 나온 아이폰 4S나 아이패드 2세대 등 오래된 모델에는 iOS 8을 설치하더라도 일부 기능이 적용되지 않는다.



업데이트용 다운로드 파일의 크기는 기기 종류에 따라 다르지만 안정적으로 업데이트하기 위해서는 여유 공간이 1.5 기가바이트(GB)가량 있어야 한다. 또 업데이트를 하려면 반드시 와이파이(WiFi)를 연결하고 배터리가 충분히 남아 있는 상태에서 전원이 연결된 상태에서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애플은 iOS 8 업데이트가 지난 2008년 7월 앱 스토어 출범 이래 가장 큰 규모이며 수백 가지 기능들이 추가됐다고 밝혔다. 사진, 메시지, 음악, 시리, 지도, 에어드롭 등 기본 앱에 많은 개선이 이뤄졌고, 활동량 추적과 심장 박동 모니터 등 건강관리 관련 기능을 종합적으로 관리하는 헬스 앱(App)이 추가됐다. 또 일부 2014년형 자동차와 연결해 운전 중에 아이폰의 기능을 사용할 수 있는 카플레이 기능이 iOS 8 정식버전에 등장했다. 여러 웹사이트와 신용카드의 정보를 암호화해 저장해 놓고 편리하게 로그인할 수 있도록 해 주는 ‘아이클라우드 키체인’(열쇠고리)이라는 기능도 생겼다.



더불어 애플은 아이클라우드 드라이브를 iOS 8 자체에 통합하고 온라인·오프라인·클라우드를 아우르는 통합검색창을 도입했으며, 모바일 키보드 등 입력 인터페이스도 일부 개편했다.



한편 앱스토어에도 많은 변화가 생겼다. 가족(최대 6명까지)이 아이디를 따로 만들면서도 책(아이북스), 음악·영화(아이튠스), 앱(앱스토어)을 공유해서 볼 수 있도록 하는 가족 공유(패밀리 셰어링) 기능과 자녀가 콘텐츠를 구입할 경우 부모의 단말기에 이를 허용할 것인지 묻는 알림 메시지가 뜨도록 하는 기능이 새롭게 도입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애플 홈페이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