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그녀' 첫방부터 정지훈-정수정 '깜짝 스킨십'…수영장에서 낚아채듯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내그녀 첫방’. [사진 SBS ‘내그녀’ 캡처]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정지훈(32)과 정수정(20)이 첫 만남부터 달달한 스킨십을 선보였다.



17일 첫 방송된 SBS 새 수목드라마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이하 ‘내그녀’)에서는 정지훈(이현욱 역)과 정수정(윤세나 역)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내그녀’ 방송에서 정지훈은 정수정의 언니인 이시아(윤소정 역)와 연인 사이였다. 하지만 이시아는 정지훈과 차를 타고 가던 중 교통사고를 당해 세상을 떠났고 사랑했던 여자 친구를 떠나보낸 정지훈은 이시아를 잊지 못한 채 그의 휴대폰을 3년 동안 갖고 살았다.



그러던 어느 날 정지훈은 정수정이 이시아의 휴대폰에 남긴 음성 메시지를 듣고, 정수정을 찾아 나섰고 한 호텔에서 일하고 있는 정수정을 만났다.



정지훈은 정수정인 자신이 찾는 사람인 줄 모른 채 대화를 나눴고, 수영장에 빠질 뻔 한 정수정을 품에 안아 구해주며 달달한 스킨십을 했다.



한편 정지훈과 정수정 주연의 ‘내그녀’는 대한민국 최고의 연예기획사 AnA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꿈 많은 드림걸 세나와 비밀 많은 개미남 현욱의 꿈과 사랑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요일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내겐 너무 사랑스러운 그녀’ ‘내그녀 첫방’. [사진 SBS ‘내그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