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삼엄한 김포공항



인천 아시안게임 개막을 이틀 앞둔 17일 김포공항의 항공보안등급이 ‘주의’에서 ‘경계’ 단계로 상향됐다. ‘경계’ 단계는 탑승객 전원의 신발과 외투에 대해 X선 보안검색을 실시한다. 김포공항경찰대 요원이 폭발물 탐지견으로 탑승객의 소지품을 검색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