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경배 회장, 서울대병원에 10억

서경배(51·사진)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이 17일 서울대학교병원에 의학연구혁신센터(CMI·Center for Medical Innovation) 건립기금으로 10억원어치의 주식(1824주)을 기부했다. 서경배 회장은 “그간 긴밀한 연구개발 협력 관계를 지속해 온 서울대병원의 신규연구소 건립을 후원해 서울대병원과 나아가 우리나라 의학 연구 기술의 발전을 지원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서울대병원 의학연구혁신센터는 지하 5층, 지상 4층의 총 3만1484㎡ 규모로 내년 상반기 완공 예정이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