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볼륨 몸매’ 이태임 화보, 알고보니 포토그래퍼가 “배 좀 집어넣어” 주문했다?





 

JTBC ‘미친 유럽 예뻐질지도’에 출연한 배우 이태임(28)이 과거 비키니 화보 촬영 당시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11일 첫 방송된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미친(美親) 유럽-예뻐질지도’에는 유럽까지 ‘의리’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배우 김보성과 2년 만에 예능프로그램으로 귀환한 가수 박정아, 도도해 보이지만 허당인 배우 서지혜, 8등신 미녀 배우 이태임이 출연했다.



이날 유럽 여행을 떠나는 길에서 서지혜는 이태임을 향해 “나도 너처럼 볼륨감 있는 몸매를 갖고 싶다. 예전에 찍은 수영복 화보 봤다”며 부러움이 가득한 멘트를 날렸다. 이에 이태임은 즉석에서 화보 속 포즈를 우스꽝스러운 포즈로 보여 주위를 폭소케 했다.



이어 이태임은 “사실은 화보 촬영 때 포토그래퍼가 ‘배 좀 집어넣어’라고 말했다”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아 다시 한 번 웃음을 안겼다.

비키니 화보가 공개될 당시 이태임은 구릿빛 피부와 완벽한 볼륨 몸매를 자랑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샀다.



온라인 중앙일보

[사진 JTBC 화면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