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차광수, 진중한 모습 어디로? ‘진상남편’에 딱! 아내는…





 

배우 차광수(48)의 대반전 이중생활이 드러났다.



9일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부부극장 콩깍지’에서는 배우 차광수와 아내 강수미 부부의 리얼한 일상이 공개됐다.



차광수는 드라마 ‘기황후’에서 고용보 역으로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여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차광수는 그동안 연기를 통해 보여준 진중한 모습 대신 180도 다른 모습으로 제작진마저 당황하게 만들었다.



차광수는 집을 찾아온 제작진들에게 끊임없는 ‘셀프 자랑’을 늘어놓으며 무한 자기애를 과시하는가 하면 하나부터 열까지 박박 우겨대는 ‘우기기 대 마왕’으로 분해 막무가내로 우기는 ‘진상 남편’의 면모를 적나라하게 드러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차광수’ [사진 부부극장 콩깍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