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다창/써니힐 상황극, 직딩돌이 대세…아찔 오피스룩 입고 상황극…‘어머’





 

그룹 써니힐의 직장 생활 상황극을 담은 ‘선희컴퍼니’가 화제다.



지난 11일 써니힐의 소속사 로엔트리는 공식 유튜브채널을 통해 직장생활의 에피소드를 담아낸 ‘선희컴퍼니’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써니힐 멤버들은 오피스룩을 입고 회사원으로 변신해 직장에서 일어날 수 있을 법한 상황을 익살스럽게 표현해 웃음을 유발했다.



각 멤버들은 개성을 살려 어리바리한 신입사원, 상사에게 잘 보이기 위해 아부하는 직원, 상사의 흉을 보는 직원, 눈치 없는 사장 등을 실감나게 연기해 현재 직장인들의 생활을 적나라하게 표현했다.



특히 사장으로 변신한 코타는 “우리 일요일 날은…”라며 말문을 떼자 멤버 주비, 승아, 미성의 일그러진 표정이 비춰져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지는 코타의 말은 오는 14일 ‘선희컴퍼니’ 2화 영상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편 써니힐은 지난달 21일, 첫 번째 정규앨범 파트A(Part.A) ‘써니블루스(Sunny Blues)’를 발표하고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써니힐 상황극’ [사진 선희컴퍼니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