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렛미인 박동희 남자친구 “예뻐졌다고 다 좋은건 아냐” 왜?





 

‘렛미인4’ 6대 렛미인 거대 잇몸녀 박동희의 남자친구가 고충을 토로했다.



11일 방송된 스토리온 채널 ‘렛미인4’ 마지막회에서는 ‘렛미인 그 후’라는 주제로 박동희의 일상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동희 남자치구는 가슴이 파인 의상을 입은 박동희에게 “지나가다 다 보겠다. 내가 아까 그 시선을 봤다”라고 말했다.



이후 박동희의 남자친구는 제작진과의 대화에서 “친구들이 여자친구 소개시켜 달라고 전화가 많이 온다. 여자친구가 예뻐졌다고 다 좋은 것은 아닌 것 같다”고 불편한 심경을 보였다.



박동희는 “예전에는 내가 딱 이런 마음이었다. 얼마나 조마조마하고 다닌지 모르겠다”고 과거 심정을 털어놨다.



온라인 중앙일보

‘거대 잇몸녀 박동희’ [사진 스토리온 렛미인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