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오늘부터 출근' 월화수목금금금 '시작되나?'…8인의 신입사원 직장분투기

‘오늘부터 출근’. [사진 tvN ‘오늘부터 출근’ 캡처]




 

초근접 직장 리얼리티 tvN ‘오늘부터 출근’ 제작진은 최근 출연자 박준형, 홍진호, 로이킴이 신입사원으로 사무실에 배치받아 좌충우돌하는 모습을 담은 티저를 10일 공개했다.



각각 30초가 되지 않는 짧은 영상이지만 현실적인 샐러리맨 사회에 던져진 연예인들의 각양각색 반응이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46세 신입사원’ 박준형은 ‘오늘부터 출근’의 맏형이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자유분방하고 열린 성격대로 일한다. 그러다가 결국 자신보다 두 살이나 어린 팀장에게 “놀러왔나. 조직의 룰을 따르라”는 핀잔을 듣고 시무룩해지는 모습으로 수난을 예고한다.



반듯한 이미지의 홍진호는 첫 출근부터 호감형 외모와 “많은 지도편달 부탁드린다” “열심히 하겠다”는 차분한 인사말로 기대를 모은다. 하지만 컴퓨터 앞에서 몰려오는 졸음을 참지 못하고 졸기 일수다.



엄친아 로이킴은 의욕에 불타지만 시키는 일이 없어 잉여로서의 입사 첫 날을 경험한다. 하는 일이 없어 식단표도 뒤져보고, 동기들과 메신저로 대화도 나눠보다가 화장실도 다녀와 보지만, 그럴수록 더 피곤하고 힘든 신입사원의 심경을 절실히 체험해 신입사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20일 밤 11시 1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오늘부터 출근’에서는 김성주, 은지원, god 박준형, JK김동욱, 로이킴, 홍진호, 쥬얼리 김예원, 모델 이현이 8명이 한 기업체의 신입사원으로서 5일 동안 진짜 직장생활을 체험하게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오늘부터 출근’. [사진 tvN ‘오늘부터 출근’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