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남정, 딸 반바지에 “이거 속옷 아니야?” 분통





 

가수 박남정(48)이 딸 박시은의 짧은 반바지를 보고 분통을 터트렸다.



9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유자식상팔자’에서는 외출 전 딸의 옷을 입고 갈등하는 박남정과 박시은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남정은 딸이 입으려는 반바지의 길이를 보고 “이거 속옷 아니냐?”며 불만을 토로했다. 이에 박시은은 “반바지다. 이걸 보고 속옷이라고 하는 사람은 처음 봤다”고 반박했다.



이에 박남정은“이건 팬티 입을 때 입는 거 아니냐. 우리 때는 이렇게 입으면 학교에서 정학 당했다”며 긴 바지와 통이 넓은 티셔츠를 내밀었다. 그러나 박시은은 “더운데 긴 바지를 입고 나가라고 하는 것이냐”며 “요즘 유행 모르냐? 이게 시스루다”고 주장을 굽히지 않았다.



박시은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사춘기 시기여서 꾸미고 싶은데…”며 박남정의 간섭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온라인 중앙일보

‘유자식상팔자 박남정’ [사진 JTBC 유자식상팔자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