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쩍벌녀’ 패리스 힐튼, 침대 위에서 팬티만 입고…‘헐’











'할리우드 악동' 패리스 힐튼의 침대 셀카가 공개됐다.



패리스힐튼은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탑과 팬티만 입은 채 침대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꽉 조이는 탑 위로 은근하게 드러난 가슴골이 뇌쇄적이다. 팬티만 입고도 거리낌 없이 다리를 벌리는 포즈를 취하며 탄탄한 허벅지 근육을 뽐냈다. [사진 패리스 힐튼 인스타그램]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