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복 입은 권리세 영정 사진…환하게 웃고 있는데

‘권리세’. [사진 일간스포츠]




 

7일 향년 23세의 나이로 생을 마감한 걸 그룹 레이디스 코드의 멤버 권리세의 영정 사진이 공개됐다.



이날 오후 고(故) 권리세의 빈소가 서울 안암동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이날 공개된 영정 사진에는 생전 밝게 웃던 고인의 모습이 그대로 담겨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추석 연휴를 맞아 한복을 곱게 차려 입고 있어 슬픔을 더했다.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작년에 한 언론사 명절 인터뷰 당시 찍었던 사진”이라며 “유족 측에서 리세가 한복을 입은 모습이었으면 좋겠다고 하셨다고 말해 뜻에 따랐다”고 했다.



앞서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권리세가 이날 오전 10시 10분께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지난 3일 교통사고로 머리에 큰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돼 장시간의 수술을 받고 치료를 이어왔으나 중태인 상황에서 끝내 회복하지 못했다.



경찰에 따르면 레이디스 코드가 탑승했던 그랜드 스타렉스는 이날 오전 1시30분께 영동고속도로에서 인천 방면으로 이동하던 중 신갈분기점 부근에서 빗길에 미끄러져 갓길 방호벽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멤버 은비가 그 자리에서 숨졌고, 권리세는 심각한 부상을 입고 수술을 받았으나 사고 사흘 만에 숨을 거뒀다. 소정은 현재 안면 골절 수술을 받고 회복중이다. 경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진 다른 멤버 에슐리, 주리 역시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지난 3일 새벽 알려진 은비의 사망 소식에 이어 7일 끝내 숨진 권리세의 비보로 연예계는 충격과 슬픔에 빠져 있다. 동료 연예인들은 SNS 등을 통해 고인의 명복을 빌며 추모하고 있다.



레이디스 코드는 지난해 3월 3월 레이디스 코드의 첫 번째 미니앨범 ‘CODE#01 나쁜 여자’로 가요계에 데뷔해 타이틀곡 ‘나쁜 여자’로 활동하며 이름을 알렸다. ‘헤이트 유(Hate You)’ ‘예뻐 예뻐’ ‘쏘 원더풀(So Wonderful)’ 등 다수의 곡들을 발표했다. 지난달 신곡 ‘키스 키스(KISS KISS)’로 컴백해 활발한 활동을 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권리세’.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