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와대 재난안전비서관에 방기성

청와대가 5일 대통령 비서실에 안전대책을 총괄하는 재난안전비서관을 신설한다고 밝혔다. 현재 정무수석 산하의 사회안전비서관이 맡고 있는 재난·안전 업무를 따로 떼어내 국정기획수석 아래에 신설된다. 초대 비서관으로는 소방방재청 차장을 지낸 방기성(58·사진) 제주 행정부지사가 내정됐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박동훈(54) 비서관이 국가기록원장에 내정돼 공석인 행정자치비서관에는 주낙영(54) 경북 행정부지사가 내정됐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