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히든싱어3' 박현빈, "내가 꿈꿔온 히든싱어는 이게 아냐" 충격





추석특집 ‘히든싱어3’에 출연한 가수 박현빈이 “내가 꿈꿔온 히든싱어는 이게 아니다”라고 밝혔다.



6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히든싱어3’에는 박현빈이 이선희, 이재훈에 이어 세 번째 원조 가수로 출연한다. ‘히든싱어’에 트로트 가수가 출연한 건 장윤정, 주현미, 남진에 이어 박현빈이 네 번째이다.



박현빈은 “제 목소리와 비슷한 사람을 한번도 만나지 못했다”며 “제작진이 저와 비슷한 모창 능력자를 못 찾을까봐 걱정된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막상 녹화가 진행되자 “내가 꿈꿔온 히든싱어는 이게 아니다”라고 충격을 받은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2006년 싱글 앨범 ‘빠라빠빠’로 데뷔한 트로트 가수 박현빈은 ‘앗! 뜨거’, ‘대찬인생’, ‘샤방샤방’, ‘오빠만 믿어’, ‘곤드레 만드레’, ‘빠라빠빠’, ‘'춘향아’ 등을 히트시켰다.



JTBC ‘히든싱어3’는 6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