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대구미술관 수화 해설 서비스

대구미술관이 이달부터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화 해설 서비스를 시작했다. 수화 통역사가 미술관에 상주하며 청각장애 관람객에게 수화로 작품을 설명한다. 수화 해설 서비스는 무료며, 미술관 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하고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다. 단 예약(053-957-3027)은 필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