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찰, 인도 위 오토바이·불법 주정차 차량 집중 단속

[앵커]

인도 위로 뛰어드는 택배 오토바이, 보도를 막고 있는 얌체 주정차 차량, 모두 보행자들을 위험하고 불편하게 하는 불법 행위들입니다. 서울시가 이를 막기 위한 대대적인 집중단속을 시작했습니다.

손국희 기자입니다.

[기자]

오토바이 한 대가 아슬아슬 행인들을 비켜가며 인도 위를 위험하게 내달립니다.

보행자가 다녀야할 인도 곳곳은 불법 주정차된 차량들이 막아 섰습니다.

[김다예/서울 중림동 : 길을 걷다 보면 오토바이도 갑자기 쌩쌩 와서 위험할 때도 많고 불법 주차된 차들도 많아서 불편하기도 해요.]

서울시가 이 같은 인도 위 불법행위에 대한 집중 단속에 나섰습니다.

오토바이가 인도 위를 달리다 적발되면 범칙금 4만 원과 벌점 10점이 부과되고, 불법 주정차 차량은 과태료를 최대 8만 원까지 내야 합니다.

재래시장 주변이나 점심시간대 소규모 음식점 앞 등도 예외 없이 단속 대상입니다.

[변영범/서울시 교통지도과장 : 사유지나 인도에 붙은 주차장에 주차하는 경우 보도를 침범하는, 그런 걸침 주차에 대해서도 단속을 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단속 효과를 높이기 위해 200여 명의 단속 인력과 CCTV 250대, 촬영 카메라가 장착된 차량 12대를 동원한다는 방침입니다.

JTBC 핫클릭

공회전 차량 집중단속 한다더니…두달 동안 적발 '3건'경찰의 하반기 목표, '동네 건달 뿌리뽑기'강남구, '공무원 폭행 논란' 강남대로 등 노점상 강력 정비신변종 성매매업소, 단속건수 절반 이상 차지

Copyright by JTBC, DramaHouse & Jcontent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