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시즌 3호 골, 관중석 앉기도 전에 대포슛!…레버쿠젠 본선 진출 확정



‘손흥민’ ‘손흥민 골’ ‘손흥민 시즌 3호 골’. [사진 레버쿠젠 홈페이지 캡처]








손흥민(22·레버쿠젠)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2경기 연속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28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코펜하겐(덴마크)과의 2014-2015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2차전 전반 2분 만에 선제 결승골을 터뜨리며 4-0 승리를 이끌었다.



이날도 손흥민의 주특기를 발휘됐다. 전반 2분 스테판 키슬링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강력한 왼발 슛으로 연결해 코펜하겐의 골망을 흔들었다.



지난 20일 플레이오프 1차전(3-2승)에 이어 두 경기 연속골이다. 독일축구협회(DFB) 포칼컵 득점을 포함한 시즌 3호 골이다.



특히 손흥민은 이번 골로 챔피언스리그에 대한 악몽을 말끔히 털어냈다.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에 처음 나섰으나 8경기에서 무득점에 그친 손흥민은 플레이오프에서 2경기 연속골을 넣은데다 팀의 본선 진출까지 매조지며 유럽 무대에 자신의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레버쿠젠은 전반 7분 하칸 칼하노글루, 전반 31분·후반 21분 키슬링의 골을 더해 4-0으로 대승을 거두며 대회 본선에 올랐다.





온라인 중앙일보

‘손흥민’ ‘손흥민 골’ ‘손흥민 시즌 3호 골’. [사진 레버쿠젠 홈페이지 캡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