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연아 남자친구 김원중, 탄산음료 사러 간다더니 마사지 업소에서 탄산을?


 
‘김연아 남자친구’ ‘김원중’ ‘김연아 김원중’. [사진 일간스포츠]



‘김연아 남자친구’ ‘김원중’ ‘김연아 김원중’.



‘피겨여왕’ 김연아의 남자친구로 알려진 국군체육부대 소속 아이스하키 선수 김원중(30) 병장이 합숙소를 무단 이탈해 마사지 업소에 드나들고 교통사고까지 당한 사실이 밝혀졌다.

2시간 동안 마사지 업소에서 마사지를 받은 후 돌아오던 김원중 병장은 교통사고를 당해 십자인대가 파열되는 사고를 당했으나, 처벌을 피하기 위해 이 사실을 보고하지 않고 숨긴 것으로 드러났다.

이번 일로 김원중 병장은 아이스하키 대표팀 선수자격이 박탈될 위기에 처했다. 김원중 병장은 최근 국가대표로 선발돼 지난 6월 16일부터 일산에서 태릉선수촌과 목동 아이스링크 등을 오가며 합숙 훈련을 해왔다. 김연아 선수와 같은 아이스링크를 사용하며 훈련하던 중 사랑을 싹틔워 ‘김연아 남자친구’로 유명세를 탔다.

군 당국에 따르면 김원중 병장은 6월 27일 오후 9시쯤 대표팀 코치에게 “탄산음료를 사오겠다”고 한 뒤 동료 선수 이 모 병장의 개인 차량을 타고 숙소에서 약 3㎞ 떨어진 마사지 업소에서 마사지를 받았다. 하지만 숙소로 복귀하던 중 음주운전 차량에 받혀 교통사고를 당했고, 오른쪽 무릎 십자인대가 파열되는 중상을 입었다. 당시 김원중 병장은 조수석에 앉아있었다. 운전자 이 씨 등 2명은 타박상을 입었다.

이들은 사고 사실을 숨겼지만 익명의 제보자가 이 사실을 지난달 30일 군 당국에 알렸다. 6일 군 당국은 6일 김원중 병장 일행과 대표팀 코치가 국군체육부대 내규를 위반했다고 밝혔다.

국방부 관계자는 “김원중 병장의 대표팀과 체육부대(상무) 선수자격을 박탈하고, 남은 복무 기간 체육특기병이 아닌 일반병사로 보직이 바뀌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원중 병장은 오는 9월 전역 예정이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김연아 남자친구’ ‘김원중’ ‘김연아 김원중’. [사진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