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여수 해양조선소서 폭발사고…12명 병원 후송

31일 오후 4시13분께 전남 여수시 돌산읍 한 해양조선소의 1100t급 참치어선 내부에서 암모니아 가스가 누출돼 폭발했다.



이 사고로 선박 내부에서 작업을 하고 있던 근로자 12명이 화상을 입거나 어지러움증을 호소해 인근 대학 병원 등으로 이송됐다.



조선소 한 관계자는 “참치어선이 조선소 내 데크 위에 있던 수리선으로 들어온 뒤 폭발했다”며 “암모니아가 누출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현재 소방당국은 배 안에 남은 근로자를 구조하고 있어 부상자는 더 늘어날 수도 있다. 사망자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피해 사항과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