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풍 나크리 경로, 31일부터 강풍과 비 예보…피서는 어쩌지?

‘12호 태풍 나크리’ ‘태풍 나크리 경로’. [사진 기상청]






‘12호 태풍 나크리’ ‘태풍 나크리 경로’.



태풍 나크리(NAKRI)가 한반도로 북상하면서 ‘태풍 나크리 경로’가 화제다.



태풍 나크리는 당초 중국 내륙 지방을 향할 것으로 알려졌으나 그와는 달리 서해 부근으로 향하고 있다.



기상청은 “8월 1일 오전 3시 일본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220㎞ 부근 해상을 통과해 오는 3일 서귀포 서남서쪽 300㎞ 부근 해상에 도착할 것으로 보인다”며 “제주도와 남부지방이 간접 영향권에 들어갈 전망”이라고 주의를 당부했다.



30일 오전 3시 일본 오키나와 남쪽 860㎞ 해상에서 발생한 제12호 태풍 나크리는 최대풍속 21m/s, 강풍반경 300㎞의 중형 태풍이다.



‘12호 태풍 나크리’가 접근함에 따라 31일 오후부터 제주도 먼 바다에서 파도가 높게 일겠고 8월 1일에는 남부지방에 강풍을 동반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나크리로 인해 이번 주말 피서객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12호 태풍 나크리’ ‘태풍 나크리 경로’. [사진 기상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